빌게이츠 등 유명인이 내 편지를 대신 읽어준다고?
(중략) 국내 음성합성 기술은 AI 스피커 등의 시장이 커지면서 네이버를 비롯해 SK텔레콤 등 대기업들이 적극 개발하고 있다. 또 스타트업인 네오사피엔스의 경우는 인공지능 성우 서비스인 ‘타입캐스트’를 서비스 중이다. 타입캐스트의 경우 문재인 대통령,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 등 정교한 음성 합성 기술로 주목을 받기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