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S 2020] 무인드론ㆍ자율발렛주차… ‘스마트 기술’ 뽐낸 서울 혁신 기업들 서울시가 선정하고 CES 주관사인 미국소비자기술협회(CTA)가 인정한 20개 혁신 기업은 8일(현지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CES 2020’에서 자사 기술과 제품을 세일즈했다. 이날 박원순 서울시장도 혁신 기업 부스를 방문해 힘을 실어줬다. 박 시장은 AI로 목소리를 인식하는 업체 네오사피엔스 부스를 찾아 “목소리도 따라할 수 있냐”고 묻고 직접 ‘박원순’을 언급했다.